스포츠
 
   
ㆍ고려일보 기자 광주매거진
ㆍ기사 작성일 2011-07-19 (화) 16:54
   
경기도 “2018년 평창, 함께 웃읍시다”

지난 3월 강원도와 협약을 맺고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에 힘을 보태온 경기도(도지사 김문수)가 강원도와의 상생협력을 강화하는 등 동계올림픽 개최에 따른 도정 발전 전략을 추진키로 했다.
도의 이번 방침은 정부가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 성공에 따라 특별법을 제정하고 교통인프라 구축 등에 20조원을 투자할 계획을 세우고 있어 강원도와의 상생 협력을 강화해 양 도간 공동 이익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이라는 판단에서다.
도와 강원도는 2007년부터 세 차례에 걸쳐 광역행정상생협약을 맺고 접경지역 제도 개선 추진, 한강 수계 공동관리 추진, 동·서 연계 교통망 확충 등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해 군사시설 보호법 개정을 이끌어내는 등 성과를 거둔 바 있다.
도는 올 하반기 내로 강원도에 평창 동계올림픽 지원 실무협의 구성 등의 내용을 담은 상생협약 추진을 제안할 계획이다.
아울러 문화, 관광, 교통 등 관련 분야 전반에 대한 정책 검토를 거쳐 실행에 옮길 방침이다. 우선 도내 체육시설과 숙박시설을 활용해 동계올림픽 선수단 훈련캠프를 유치하는 방안을 검토한다.
도는 현재 리조트와 연계된 7개 시군 8개 스키장을 비롯해 빙상장 6곳 등 국제 규격의 경기시설과 쾌적하고 저렴한 숙박시설, 교통 편의성 등을 두루 갖추고 있다. 도는 선수단의 훈련캠프를 유치하면 시설 사용료와 숙박료 감면, 이동 차량, 통역 등 편의 제공, 최고 수준의 지역팀과의 합동 훈련 등을 유치 조건으로 검토하고 있다.
동계 올림픽 기간 동안 늘어나는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한 방안도 마련한다. 인접한 곤지암리조트를 비롯해 스파, 호텔 등 도내 관광업계와 도, 관광공사 등으로 구성된 유치협의회를 꾸리고 동계시즌을 겨냥한 관광상품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특히 가평 여주 등 강원도 접경지역의 관광자원을 개발해 동계 올림픽 관광 수요를 뒷받침한다는 전략이다.
바닷길을 연계한 관광상품도 개발한다. 화성에 조성되는 유니버설리조트와 경인아라뱃길을 연계한 평택항 크루즈 상품, 한중일 바닷길을 통한 크루즈관광 동계올림픽 상품, 평택항~유니버설리조트~경인아라뱃길 등으로 구성된 크루즈 관광코스 개발을 검토하기로 했다.
동계 올림픽 성공 개최의 키로 강원도의 부족한 교통인프라 확충이 꼽히고 있어 도내 철도망 조기 구축과 신설에 대한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도에 따르면 현재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따라 추진 중인 KTX 수서~평택간 사업, 일산~수서간 GTX, 성남~여주선․원주~강릉선․ 수서~용문선․여주~원주선 등 4개 일반 철도가 평창과 관련된 사업이다.
KTX와 GTX를 활용해 수도권에서 평창까지 2시간 내 이동이 가능한 철도망 구축 방안도 제안했다.
제안에 따르면 KTX의 경우, 인천공항에서 지하서울역까지 기존 노선을 활용하고 지하서울역에서 수서를 거쳐 광주를 잇는 노선을 신설, 광주~여주~원주~평창 구간은 기존 계획사업을 추진할 경우 95분에 주파할 수 있다.
GTX의 경우, 인천공항~지하서울역을 잇는 공항철도에서 지하서울역~수서역 구간은 GTX로 환승한 후 수서~광주 구간 GTX 신설, 광주~여주~원주~평창 구간은 기존 계획사업을 추진하면 105분에 도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도는 이와 함께 인천공항~안양~성남~광주~원주~강릉을 잇는 총연장 252km의 최단거리 동서 고속도로망 건설도 제안했다. 도는 제2경인 안양~성남 연결 구간 21.82km, 성남~장호원 자동차전용도로 24.9km, 광주~원주간 제2영동 고속도로 56.95km의 조기 건설을 통해 이 고속도로망 구축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접경지역인 양평~횡성간 국도 6호선 확장, 김포~파주~연천~철원~화천~양구~인제~고성을 잇는 총 연장 263.9km(경기 91.1/강원 140.6/인천 32.2)의 동서평화관광로 국도 지정과 도로개설도 강원도와 협력해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도는 지난 3월 28일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를 위해 강원도와 상생협력을 맺고 홍보지원 등 17개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김문수 도지사는 유치가 확정된 7일 성명서를 통해 “두 번의 실패를 딛고 동계올림픽 유치란 대업을 이뤄낸 강원도민과 평창군민의 땀과 열정에 박수를 보낸다. 이번 쾌거는 강원도뿐만 아니라 온 마음으로 올림픽 유치를 소망한 우리 대한민국 국민 모두의 승리”라고 축하한 바 있다.




※ 저작권자 "고려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3500
제22회 경기도생활체육대축전 17일 개막
경기도민의 화합과 건강 증진을 위한 제22회 경기도생활체육대축전이 17일 오후 6시 국내최초 유네스코 창의도시 이천시 종합운동장에서 화려한 팡파르를 울린다. 19일까지 3일간 열리는 이번 대회는 경기도생활체육회가 주최하며 이천시생활체육회와 국민생활체육 경기도 종목별연합회가 공동 주관한다. 이번 대축전은 도..
경기도 “2018년 평창, 함께 웃읍시다”
지난 3월 강원도와 협약을 맺고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에 힘을 보태온 경기도(도지사 김문수)가 강원도와의 상생협력을 강화하는 등 동계올림픽 개최에 따른 도정 발전 전략을 추진키로 했다. 도의 이번 방침은 정부가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 성공에 따라 특별법을 제정하고 교통인프라 구축 등에 20조원을 투자할 계..
광주시, 제8회 경기도지사기 생활체육 탁구대회 종합우승
광주시가 16일부터 17일까지 평택시 소재 이충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 제8회 경기도지사기 생활체육 탁구대회에서 2부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31개 시군 1,400여명이 참가한 이번 대회는 경기도 생활체육회 주관으로 개최되었으며, 장수부 단체전 우승, 남자단체전 우승을 차지한 광주시가 종합성적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광주시, 청석공원서 월드컵 16강전 야외응원전 개최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월드컵 16강전 야외응원전이 광주시 청석공원에서 펼쳐진다. 24일 시는 태극전사들의 열전과 4강신화의 재현을 기원하며 야외응원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야외응원전은 26일 오후 10시반에 식전공연행사로부터 시작되며, 대형 LED전광판과 음향장비를 통해 현장감을 생생히 전달할 예..
1